프로팀

FURIA, FTX와 320만 달러 후원 계약 체결

Matthew Koo
Editor
04-26

(Image : FURIA, FTX)

FURIA는 FTX와 장기적인 관계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기 때문에 1년 계약은 그 첫번째 단계

FURIA의 후원에는 Pokerstars , Red Bull , 모니터 브랜드 AOC , Santander , Betway , HyperX, Twitch

 

COMMENT

이스포츠뿐만 아니라 다른 산업에서도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일은 쉽지 않은 일입니다. 따라서 우리가 처해있는 현실이 특별한 것이라고 생각할 필요는 없죠. 매일 매일이 힘겨움에 연속이어야 정상이지요. 저의 글은 다들 아시는 바와 같이 미래를 도전적이고 혁신적이며 되도록이면 밝게 보이게 끔 하지만 그곳에 가는 길이 쉽다고 쓰진 않습니다. 

 

이 지구 어딘가에서는 이와 같은 파트너십 소식이 들려옵니다. 한화로는 약 40억 규모입니다. 1년 40억이라고 하면 여러분 어떤 생각이 드시나요? 여러분의 팀에 40억 원의 후원금이 들어온다는 그 이야기를 말이지요. 우리는 이것이 사실이 아니라고 생각하지 않고 사실이라고 받아들이지만 이것을 이야기 하는 것은 허황된 이야기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사실이 아니지요. 세상에는 이런 일이 일어나고 허황된 일이 아니고 충분히 할 수 있는 일이지만 우리가 못하는 것 뿐입니다. 왜냐하면 말씀 드린 바와 같이 그곳에 도달하는 것이 쉽지 않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우리가 못하는 이유에 대해서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것이 우리의 발목을 잡으면 안되죠. 패배주의와 패배는 다른 것이니까요. 

 

우리는 우리가 안되는 이유 100가지를 논리적으로 댈 수 있습니다. 그런데 그것은 인사이트가 아니에요. 예를 들어 100개의 회사 중에 99개가 망한다는 통계가 있다고 한다면, 망하는 99개를 맞추는 것이 통찰력이 아닌 것과 같습니다. 굳이 따지면 앞서 언급한 패배주의에 가까운 것이지요. 어느날 찾아오는 회의감에 민감하게 반응하세요. 

 

오히려 그 회의감으로 인한 냉소가 현실도 사실도 아닐 가능성이 높습니다. 대신 같은 일을 반복하는 것을 멈추시고 다른 방향으로 생각을 하거나 다른 일을 해보시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제가 주로 우리 대표님께 요구하는 것 중에 하나이지요. 주로 쓰는 표현은 ‘패러다임의 전환’입니다. 다들 잘 아시는 단어이시라 믿어요.  

 

댓글
조직위 ESL Gaming, Nielse과 이스포츠 측정 비즈니스 파트너십
Matthew Koo
Editor
04-27
1651025846809-iy6xzc4r1rm.png
2
조직위 OWL, 스트리머에게 Co-Streaming 프로그램 도입
Matthew Koo
Editor
04-21
1650504920939-izu3ms8ya8.png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