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직위

LEC, LLA, 산탄테르 은행과 3년간 스폰서십

Matthew Koo
Editor
06-15

(Image : SANTANDER)

로고 배치, 전용 콘텐츠 세그먼트, 방송 중간 광고 슬롯, 배너, 시청자를 위한 특별 드롭 및 결승 VIP 티켓이 포함

산탄데르는 자사의 브랜드를 홍보할 디지털 미디어를 (*타사와의) 경쟁의 도구로서 추가하는 것이라고 생각

 

COMMENT

본문의 기사에 더 많은 내용이 담겨 있기 때문에 ESI 기사를 그대로 공유할게요. 바쁘신 분들은 위에 발췌 부분만 읽으시고 시간이 되시는 분들은 전체 텍스트를 읽어보세요. 우리가 하는 것은 전부 공부입니다. 누군가가 여러분에게 무언가에 대해서 아는 지를 물어본다면 여러분은 성공한 것이에요. 지식을 쌓은 것입니다. 세상의 결과는 이처럼 매우 단순해요.

 

또 우리가 파악해야 하는 것은 이유입니다. 우리가 상상하는 것이 아니라 그들이 정말 그것이라고 밝히는 그 이유입니다. 대부분의 국내 스폰서십은 그러함을 밝히는 경우가 거의 없습니다. 그냥 좋은 아저씨 하고 싶어서 그런 것입니다. 말이 많아지면 실수를 할 수도 있고요. 그래서 가끔 드러나는 생각들에 대해서 주목을 많이 해야 합니다. 저와 여러분을 성장시키기 때문이지요.

 

가장 핵심은 은행은 타 사와의 경쟁을 위해서 디지털 미디어를 필요로 한다는 점입니다. 다른 안그런데가 어디 있는가를 물으시면 안되요. 은행이 그렇다는 것만 아시면 되요. 다음으로 본문을 읽어보면 LoL을 선택한 이유는 3가지를 언급해요. 첫째, 세계적인 타이틀, 둘째, 팀워크를 촉진, 셋째, 폭력적이지 않다는 점! 이 세계의 설득 포인트를 기억하시면 좋습니다. 준비가 안되어 있으면 생각보다 이렇게 체계적으로 말을 못해요. 이건 저도 그래요.

 

저는 1시간 강의를 하려면 12시간 정도를 준비합니다. 이 너무나도 당연한 한마디를 하기 위해서 이 담당자님은 매우 오랜 시간을 준비했을거에요. 어쩌면 그 시작이 LoL이라는게 뭐야? 부터 시작했을 수도 있어요. 저도 어릴 때는 많은 것을 알았어요. 지금은 어제도 "나라카 블레이드포인트가 뭐야?" 이 생각에 저녁 늦게까지 그걸 쳐다보고 있었어요. 나름 연구입니다. 그래야 따라가요. 아니, 겨우 따라간다고 말해야 맞아요. 믿지 않으실 수 있겠지만,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서 우리에게 지금 은행 스폰서십이 꽤 많이 있습니다. 자, 그런데 우리는 그들 즉 은행에 대해서 얼마나 알고 있을까요? 물론 이렇게 생각할 수도 있어요. '그들의 이유는 그들이 알아서 알고 있겠지, 나는 내 할 일만 하면 되겠지...' 자, 이런 생각을 하는 많은 사람들의 편안한 직장 생활을 위해서 여러분들이 대신 고민하셔야해요! 여러분들의 팀원들과 또 구성원들과, 또 회사를 위해서요.

댓글
조직위 LCK, 오피지지와 파트너십
Matthew Koo
Editor
06-16
1655340750327-ocq92ng48le.png
2
프로팀 팀바이탈리티, 로레알 가르니에와 파트너십
Matthew Koo
Editor
06-15
1655257725889-4bzn3l02sny.jpg
2